봄의 향기를 풍기는 월명동 자연성전! 운영자| 25/3/2021 |次數 242

월명동에도 봄꽃이 향기롭게 피었습니다!

그 주인공은 목련과 수선화인데요. 


이름만큼 예쁜 모습을 가진 '별목련'과 

봄을 닮은 노란빛의 아름다운 '수선화'입니다.


사진을 찍은 이때!

마침 귀여운 벌도 꽃에 날아들어~ 봄날의 혜택을 만끽하고 있습니다. ^^

 

 ▲ 돌조경 사이에 핀 분홍빛 별목련에 벌이 날아든 모습  ⓒ 월명동 자연성전 

 


  ▲ 분홍빛과 진한 자주빛 꽃잎으로 우아하게 피어 있는 별목련 ⓒ 월명동 자연성전

 


  ▲ 꽃잎을 활짝 피우기 전의 별목련 꽃봉오리  ⓒ 월명동 자연성전

 


  ▲ 봄의 색깔을 닮은 노란 수선화  ⓒ 월명동 자연성전


 

정명석 목사님의 말씀입니다.


"어떤 사물을 처음에는 귀하게 보고 

신비하고 아름답게 보고 놀라며 대하다가도

자주 보니 귀한 것을 모르고 보통으로 생각한다.


그러다가 자신이 그 귀한 것을 멀리하게 되고

가진 것들을 헐값에 팔기도 한다.


고로 귀히 보는 자가 그것을 사 가서 귀히 쓴다."


(지혜의 잠언 제15집, 818번 잠언)



귀하고 값진 것을 제대로 알고, 더욱 귀히 쓰는 모두가 되길 바랍니다.